“한국인들은 우리의 영웅…” 현재 필리핀이 모든 방송을 중단하고 전면 한국 소식을 내보내는 충격적인 이유..

한편 동남아에서 자국에 대한 자부심이 높기로 유명한 국가 중에는 대표적으로 태국과 필리핀 그리고 베트남이 존재합니다. 특히 베트남의 경우엔 박항서가 일으켰던 축구 기적조차도 박항서가 잘해서가 아닌 선수들이 잘했기 때문이라고 억지를 부리는데 이런 베트남에 맞먹을 만큼 반한 감정이 심한 곳은 필리핀이죠. 이런 현상의 배경 원인으로는 한국에 대한 질투심과 과거에 잘 살던 향수가 아직 남아있기 때문입니다.

불과 몇십 년 전만 해도 필리핀처럼 한 집 건너 티비와 자동차가 있는 게 소원이다라는 푸념이 우리 어르신들에게 존재했을 정도로 필리핀은 한국보다 훨씬 더 잘 살았던 위치를 넘어 가난한 한국인들이 불쌍하다며 경제적 원조까지 베풀었던 입장이었죠. 오죽 한국인들을 불쌍하게 봤으면 2015년까지 통용되던 필리핀의 500패소 집회에는 필리핀 군인들에게 먹을 것을 구걸하는 어린 한국 소년의 그림이 그려져 있을 정도였습니다. 이렇듯 그들에게 한국은 그저 가난한 나라예요. 예 한편으로는 홀대하고 깔보기 일쑤였는데 박정희 대통령이 필리핀 방문 당시 필리핀 대통령에게 받았던 푸대접은 굉장히 유명하죠.

 

 

이런

기업과 향수가 남아있는 필리핀이므로 유독 한국에 대해서만 콧대 높은 경향이 존재하는데 현재 어느 한국 기업이 진행하는 프로젝트로 인해 필리핀 전역이 열광하는 것은 물론 배타적이었던 필리핀 언론들조차 연일 한국에 대한 찬사 기사를 보도하는 중입니다. 대체 필리핀을 이렇게까지 뒤바뀌게 만든 우리 한국 기업의 깜짝 프로젝트는 무엇이었을까요? 필리핀의 어느 작은 마을에는 한쪽 다리가 절단된 노인 한 분이 살고 있었습니다.

 

 

그리고 이 노인부는 어느 날 갑자기 찾아온 인프레쉬라는 한국 기업의 임직원들을 보자마자 68년 만에 처음으로 설렌다며 자신의 벅차오르는 심정을 표현하였죠 여기에는 다음과 같은 엄청난 감동의 스토리가 존재합니다. 그동안 우리 한국 기업인 인프레쉬는 6.25 참전용사들에 대한 선행으로 유명했는데 대표적으로 에티오피아 참전용사들의 안질환 치료비 및 수술비 전액 지원은 물론 16개 6.25 참전국 정부 관저에 값비싼 황금 카네이션을 선물하거나 생활고에 시달려 절도를 저지른 국내외 참전유공자들에게 생활비 선불카드 등을 지원하고 있죠.

 

이렇

회사의 사익과는 상관없이 한국을 목숨 바쳐 지켜준 참전형사들을 위해서 비록 소규모 국내 기업이지만 가장 활발한 선행활동을 펼치던 중이었습니다. 그러던 중 우연히 한쪽 다리가 절단된 이 필리핀 참전용사 노인분의 사진을 보자마자 인프레쉬 임직원들은 고민할 것도 없이 한 걸음의 전동 휠체어를 준비한 뒤 불편을 겪는 이노인 분을 찾아가 같이 싸워주셔서 고맙다는 마음을 전달하였죠 이에 필리핀 참전용사 노인분이 감동한 것은 물론 현장에 있던 노인분의 아들은 울먹이기까지 했는데 그 이유는 단순히 전동일체어 지원을 넘어 다음과 같은 소중한 순간까지 선물했기 때문입니다.

인프레쉬는 오랜 기간 한쪽 다리로 지낸 노인분과 평생 이런 불편한 모습만 봐왔던 가족들을 위해 한국에서부터 정장을 직접 준비한 뒤 손수 의족을 착용해 드리고 펄럭이는 태극기 배경 밑에서 잠시나마 두 다리로 서서 사진을 찍을 수 있는 그런 잊지 못할 감동 이벤트까지 준비했던 것이었죠. 이 장면을 지켜본 아들은 내 아버지가 두 다리로 서 있는 모습을 평생 본 적이 없다며 울먹였습니다.

 

이러한

특별한 감동의 시간을 가진 노인분은 잠시 옛 추억에 젖어 6.25 당시를 회상하며 말하기 다리를 잃었을 때 나는 내 다리를 그저 소모품이라고 생각해 한국전에 참전한 것을 후회하지 않는다.

다시 돌아가도 한국을 구하기 위해 달려들 것이다라는 심정을 밝혀 현장에 있던 가족들과 더불어 인프레쉬 임직원들을 감동하게 만들었습니다. 사실 인프레쉬 임직원들은 비단 이런 선물과 감사 이벤트를 넘어 한국에 직접 모셔간 뒤 참전용사들 덕분에 한국이 얼마나 발전했는지를 보여주고 싶었지만 노인분의 고령의 나이와 악화된 건강으로 인해 아쉽게도 비행기를 탈 수 없어 무산되었죠.

그래서 노인분이 궁금해하던 한국의 다양한 장소를 영상으로나마 보여드렸는데 인프레쉬는 단순하게 장소만 촬영한 걸 넘어 숭고한 희생에 대한 한국인들의 감사까지 담아냈고 이런 뜻밖의 감사 영상에 감동한 노인분과 가족들은 자리에서 눈물을 터뜨리며 크게 감격해 자 한자 이렇듯 한국말로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를 말하며 훈훈하게 마무리되었던 일화가 알려지자 필리핀 언론들은 한국의 산타클로스가 나타났다며 연일 보도를 이어갔고 특히 언론들이 주목했던 부분은 선행에 앞장선 인프레쉬의 활동뿐만이 아니라 인프레쉬의 활동을 돕고자 후원을 아끼지 않았던 수백수천여 명의 한국인들이 있었다는 사실이었죠. 인프레시는 수익금의 일부로 꾸준히 참전 형사 후원을 함께 덮는 분들을 위해서 현재까지도 모든 후원자의 명단을 실시간으로 올려 전 세계적으로 화제를 모으며 감동을 전하고 있습니다.

 

 

이런 인프레쉬의 활동에 더더욱 힘을 실어주고자 많은 분들의 후원 문의가 계속 밀려들고 있는 상황이기에 인프레쉬는 연말연시에 따뜻한 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특별한 크리스마스 랜덤 후원 박스를 출시했는데 단돈 5000원의 가격을 통해 명품 가방 및 백화점 상품권 그리고 기타 다양하고 이 크리스마스 랜덤 후원 박스에서 수익금 중 일부는 필리핀 참전형사 노인분의 사례처럼 더 많은 참전용사분들에게, 즉시 후원되며 구매자의 이름 역시도 후원자의 명단에 올라갑니다.

 

이런

뜻깊은 후원 박스의 출시 소식을 알리게 되어 또한 큰 의미를 느끼며 구매했습니다. 우리 시청자분들도 한국을 위해 싸워준 고마운 참전용사분들의 따뜻한 크리스마스를 위해 고정 댓글이 링크와 영상 설명란의 링크를 확인하신 뒤 많은 참여를 해 주시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 인프레쉬 기업의 숭고한 활동을 응원하며 오늘의 영상을 마치겠습니다.